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모바일모드
맨위로
Job Talk
현재접속자
미국 취업·경제 소식
미국 경제의 버팀목…'보이는 큰손'이 사라졌다 [美증시 주간전망]
BY 에이스2024-06-06 13:51:37
01150

정부 재정 빼니 경기 식고 일자리 줄어


미국 경제가 냉탕과 온탕을 오가고 있습니다. 소비는 건재하지만 성장률은
부진했습니다. 1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으로 인해 침체 속 인플레이션을
뜻하는 '스태그플레이션'을 걱정했지만 4월 고용보고서가 나온 뒤엔
인플레이션 없이 성장을 구가하는 '골디락스' 기대가 커졌습니다.

 

비슷한 지표 상에서도 천당과 지옥을 오르내리는 중입니다. 제롬 파월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이 극찬했던 고용비용지수(ECI)를 보면 인건비발
인플레이션을 걱정해야할 판이었지만 4월 고용보고서에 드러난 평균 임금
증가율은 미미했습니다. 미국공급관리협회(ISM)의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
(PMI)로 보면 불황에 진입했지만 ISM 서비스 물가는 여전히 뜨겁습니다.
어떤 지표가 미국 경기를 제대로 보여주는 것인지 혼란스럽기만 합니다. 시장은
헷갈리는 '게임체인저'에 일희일비하고 있습니다. 천당과 지옥을 오갈 정도로
상충된 지표의 속사정을 중심으로 이번주 주요 일정과 이슈를 살펴보겠습니다.

 

혼란을 부르는 정부를 빼라

 

지난 3일에 나온 4월 고용보고서는 시장의 가려운 데를 긁어준 '효자손' 역할을
했습니다. 뜨거운 노동시장이 식고 있다는 사실을 보여주면서 인건비발
인플레이션은 기우에 가깝다는 점을 확인시켜줬습니다.
구체적으로 보면 4월 신규 일자리는 17만5000개 늘었습니다. 3월 증가폭
(30만3000개)은 물론 시장 전망치(23만8000개)보다 한참 적었습니다. 지난해
10월 이후 6개월 내 가장 적었습니다. 이민으로 인해 커진 미국 경제 규모를
감안하면 신규 일자리는 20만개 정도 돼야 한다는 새로운 통념도
뒤집었습니다.
그러나 속을 들들여보면 꼭 그렇지만은 않습니다. 부문별 일자리를 보면 더욱
그렇습니다. 17만5000개의 신규 일자리 중 민간 일자리가 16만7000개를
차지했습니다. 전체의 95%였습니다. 31만5000개가 늘어난 3월만 해도 민간
일자리 비율은 77%(24만3000개)였습니다.

 

나머지는 정부 일자리였습니다. 3월에 7만2000개에 달했던 정부 일자리는
4월에 8000개로 쪼그라들었습니다. 정부 재정으로 만드는 일자리가 최근 3개월
평균치(4만개) 정도만 돼도 4월 신규 일자리 수는 21만개 정도로 시장 전망치
(23만8000개)에 근접했습니다.

 

실업률이 올라간 것도 정부 일자리가 줄어든 나비효과 중 하나로 볼 수
있습니다. 4월 실업률은 3.8%에서 3.9%로 0.1%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여러
일자리 중 손쉽게 구할 수 있는 정부 일자리가 감소한 만큼 실업자가 더
늘어났다는 해석이 가능합니다.
정부 일자리가 얼마나 된다고 한 달만에 실업률을 0.1%포인트나 상승시키냐는
반문이 가능합니다. 실업률을 소수 둘째자리까지 보면 양상은 달라집니다. 4월
실업률은 정확히 3.86%였습니다. 3월 실업률은 3.83%였습니다. 즉 반올림으로
인해 실업률 0.03%포인트 상승이 0.1%포인트 상승으로 바뀐 것입니다.
어떻게 보면 바이든 지지세력 간 갈등입니다. 대학생을 비롯한 팔레스타인
시위자들은 대부분 민주당 지지자들이며 친 이스라엘 성향의 유대인들도
민주당 지지비율이 더 높습니다. 이 문제를 해결하려면 이스라엘과 하마스 간
휴전을 이끌어내야 하지만 강경 일변도의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꿈쩍도 하지 않습니다.

출처 - https://www.hankyung.com/

댓글 0 보기
수정/삭제시 이용합니다.
 84606357
수정삭제답변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지
2021-11-01
0
에이스
2024-06-06
-1
에이스
2024-06-06
-2
블루스카이
2024-06-03
-3
블루스카이
2024-05-31
-4
샤이니
2024-05-31
-5
샤이니
2024-05-31
-6
샤이니
2024-05-31
-7
블루스카이
2024-05-24
-8
[1]
비따비2
2024-05-24
-9
블루스카이
2024-05-20
-10
블루스카이
2024-05-20
-11
블루스카이
2024-05-20
-12
블루스카이
2024-05-13
-13
블루스카이
2024-05-13
-14
블루스카이
2024-05-13
-15
블루스카이
2024-05-13
-16
에이스
2024-05-08
-17
에이스
2024-05-08
-18
에이스
2024-05-08
-19
에이스
2024-05-08
-20
에이스
2024-05-08
-21
에이스
2024-05-08
-22
텍사스보이
2024-05-06
-23
블루스카이
2024-05-03
-24
카우보이
2024-04-30